[CES 2016] 니콘 플래그쉽 D5, D500공개, 360도 액션캠까지

0
249

한국시간으로 1월 6일 새벽 4시, CES 2016 니콘의 프레스 타임이 있었습니다. 지난 루머상으로는 CES에서 삼성 미러리스과의 거래 사실이나 새로운 미러리스가 등장할 것이라는 루머가 있었기에 오늘 공개될 것으로 예상되던 니콘 D5보다 니콘의 미러리스가 더 큰 기대를 받았었습니다. 하지만 미러리스는 공개되지 않았고 출시된 것으로 예상되던 두 플래그쉽 카메라와 전혀 새로운 360도 액션캠이 공개되었습니다.

 

1e50346568f2f7bc02f076f83767141c

니콘 FX 플래그쉽 D5니콘은 D4S를 잇는 새로운 플래그쉽 바디를 공개하였습니다. 매년 세계 대축제(올림픽, 월드컵) 일정에 맞추어 플래그쉽 카메라를 공개하기 때문에 이번 년도에도 당연히 D5를 공개하였습니다. D5는 AF와 연사 능력을 강화하고 동영상 기능도 강화하였습니다.

35mm CMOS FX 센서를 사용하여 유효 화소 수는 2,082만 화소로 D4S보다 소폭 상승하였습니다. 엑스피드 4에 고감도 기능을 강화한 엑스피드 5가 새롭게 사용되어 사용감 도는 ISO 100~102400. 확장 감도는 3280000에 달합니다. 지금까지 니콘 최고감도입니다. 오토 화이트밸런스 기능도 향상돼 인물의 피부색 재현에 자신감이 있다고 합니다. 또한 모드에 따라 하얀색, 전구색, 표준을 선택하여 빛의 분위기를 살릴 수 있게 되었습니다.

 

03AF 센서도 큰 향상이 있었는데 측거점이 153포인트로 늘어나고 AF 배치 면적은 130% 향상돼었습니다. 153포인트 중 99포인트가 크로스 타입이며 텔레컨버터 사용 시에도 F5.6 153 포인트를 사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얼굴인식 AF도 가능하며 AF 영역 전환을 단축키로 지정하는 것이 가능해 피사체에 따라 빠른 AF 영역 전환이 가능합니다. 또한 AF 검출한계를 중앙은 -4EV, 측거점은 -3EV로 저조도에서도 AF 성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연사 성능은 초당 10~12프레임으로 D4S 대비 소폭 향상돼었습니다. 4K UHD 영상에도 대응하게 되었는데 최대 ISO 3280000에서 녹화하는 것도 가능하며 HDMI를 통해 무압축 4K 리코딩이 가능합니다. 3.2인치 액정을 장착하고 터치스크린에 대응하는 만큼 D5의 활용성은 더 높아질 것이라 생각됩니다. 하지만 75만 엔, 700만 원을 훌쩍 넘는 가격은 D5가 일반인들을 위한 카메라가 아니라는 것을 강조시켜 줍니다.

 

 

nikon02

니콘 DX 플래그쉽 D500니콘은 캐논의 7D 시리즈에 대응하여 D300 시리즈를 발매한 적이 있습니다. 하지만 캐논이 7D Mark2를 내놓은 것에 비해 니콘은 지금까지 D7200으로 대응하고 있었습니다. D7200의 성능이 안 좋은 것은 아니지만 캐논 플래그쉽급의 AF 성능과 연사 성능을 가진 7D Mark 2를 상대하기에는 부족한 스펙이었고 유저들은 니콘의 크롭 플래그쉽 바디를 내어주길 바라고 있었습니다. D500은 D3 – D300처럼 D5 – D500으로 이어지는 크롭 플래그쉽 바디입니다.

D500의 AF 모듈은 D5와 같은 ‘멀티캠 20K’로 153포인트에 99포인트가 크로스 타입인 센서입니다. 1.5크롭 DX 타입 2088만 화소 센서를 사용하고 있으며 초당 10프레임 연속촬영을 최대 200장까지 촬영할 수 있습니다. D5와 동일한 ‘엑스피드 5’를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상용감도 51200, 확장감도 1640000까지 지원합니다.

D500에서 새로 탑재되는 기능이 있는데 바로 저전력 블루투스 이용한 실시간 이미지 전송 기능입니다. “SnapBridge”라고 불리는 이 기능은 스마트폰과 블루투스로 상시 연결되어 실시간으로 촬영한 이미지를 전송하는 기능입니다. D500과 연결된 스마트폰을 이용해 원격 리모컨처럼 사용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D5처럼 4K 동영상 촬영을 지원하며 3.2인치 LCD, 터치스크린을 지원합니다. 그동안 유저들이 바랬던 니콘의 크롭 플래그쉽 모델인데 가격은 바디가 25만 9천엔, 16-80VR 렌즈킷은 34만 엔 전후로 전망된다고 합니다. 역시 플래그쉽은 플래그쉽 답게, 일반인들은 넘보기 힘든 가격이 되어 버렸습니다.

 

 

 

니콘 최초 액션카메라, “KeyMission 360”

니콘의 미러리스 루머를 물러치고(?) 등장한 니콘 최초의 액션 카메라입니다. 앞뒤로 NIKKOR 렌즈를 장착해 360도 전방위 4K 동영상 촬영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수심 30m까지 지원하는 방수 성능과 내한성, 내구성, 방진 성능을 갖추어 야외 스포츠와 레저활동에 최적인 액션캠을 만들어 냈다고 합니다. 작은 정사각형처럼 생겼으나 고프로 Hero 4보다는 큰 크기를 가진답니다. 360도 전방위 카메라가 액션캠에서 어떤 장점이 있을지는 쉽게 예상 가지 않지만 앞으로 기대되되는 제품 중 하나가 될 것 같습니다.